JEONBUK HYUNDAI MOTORS FOOTBALL CLUB

프로

입단년도 2016 생년월일 1981-11-30
포지션 FW 출신교
신장 185 체중 88

개인기록

년도 대회 출장 교체인 교체아웃 도움 파울 경고 퇴장 실점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31 13 15 13 2 37 3 0 0
20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11 4 7 1 1 12 2 0 0
2015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 20 4 2 11 3 23 3 0 0

갤러리

슛 시도하는 에두

2015-06-28조회 : 2758

에두의 세레모니

2015-06-17조회 : 2795

에두골 환호

2015-06-17조회 : 2789

드리블 돌파하는 에두

2015-06-17조회 : 2747

관련 뉴스

번호 제목 조회 등록일
61 '전북 입단 자청' 티아고, "에닝요-에두 같은 레전드 되겠다"[3] 1948 2018-01-24
60 이동국-에두, 강원의 아시아 꿈 넘고 정상 도전 '출발'[3] 1409 2017-10-21
59 최강희, 2골 에두에 "지금 페이스면 은퇴 말려야"[4] 1471 2017-08-02
58 '에두 2골' 전북, 인천 3-1 완파하고 선두 질주[3] 1261 2017-08-02
57 나는 에두다 (울산전 홍보영상)[4] 1594 2017-08-01
56 '6G 무패' 최강희, "에두의 선제골이 승부 분수령"[2] 1594 2017-06-21
55 물음표에서 느낌표로, 에두 향한 시선 바뀌다[8] 2617 2016-08-10
54 '복귀' 에두, 자신의 날에 전북 25G 연속 무패 이끌까[4] 2173 2016-08-10
53 전북, 10일 수원 FC전서 '에두 Day' 실시[6] 3572 2016-08-07
52 전북, 에두 1년 만에 재영입...ACL 우승 노린다[9] 4273 2016-07-21
51 에두, 전북 복귀 확정...최강희, "확답 받았다"[4] 2911 2016-07-20
50 에두 나간 전북, 스타일부터 포메이션까지 변화[5] 1881 2015-07-14
49 최강희, "에두의 이적, 고민하지 않았다"[3] 1496 2015-07-13
48 에두, 中 허베이 종지로 이적[9] 3383 2015-07-09
47 최강희 감독, 올스타전 공격수로 이동국-에두 선발[3] 2079 2015-07-09
46 ‘원샷원킬’ 에두-이동국 결정력, 클래스 달랐다[2] 1639 2015-07-05
45 에두-레오나르도, 클래식 17R 베스트 11 선정[2] 1123 2015-06-23
44 '에두 선제골' 전북, 수원과 2-2[2] 940 2015-06-21
43 [한옥마을에서의 특별한 만남] #2 - '에두골'보단 '최철순바라기' 김재영[4] 2181 2015-05-29
42 [영상] 에두 에줌마?[5] 1926 2015-05-29
41 '에두 결승골' 전북, 베이징 1-0 제압[3] 1454 2015-05-26
40 '에두 PK 결승골' 전북, 10명 뛰고도 인천 1-0 제압[3] 976 2015-05-23
39 이동국-에두, 11R 베스트 11 선정[2] 1309 2015-05-20
38 미완의 투톱, 동국-에두만의 문제 아니다[2] 1067 2015-05-17
37 최강희 감독, 대전전 동국-에두 투톱 예고[4] 1434 2015-05-14
36 [영상] 영생고에 나타난 에두?![2] 1805 2015-05-12
35 에두, "2008년 수원보다 2015년 전북이 앞서"[2] 1125 2015-05-12
34 '강렬 23분' 동국-에두, '투톱은 이들처럼'[2] 1026 2015-05-11
33 이동국, "에두의 골 도움, 훈련장에서 자주 나와"[2] 1229 2015-05-10
32 이동국-에두, 김신욱-양동현 앞에서 '투톱의 정석'[2] 1292 2015-05-10
31 '이동국-에두 연속골' 전북, 울산 2-1 제압...선두 독주[2] 1127 2015-05-10
30 에두, 클래식 9R MVP...레오나르도-김형일-권순태 베스트11[2] 1593 2015-05-07
29 에두의 자신감, "데얀과 대결 기대...전북 수비 좋다"[2] 1541 2015-05-07
28 완전히 읽힌 에두, 하지만 집중력이 변수였다[2] 1316 2015-05-04
27 에두, "이동국과 뛰면 서로 이용 가능"[2] 1612 2015-05-02
26 '에두 결승골' 전북, 연패는 없다...수원 2-0 완파[2] 1285 2015-05-02
25 친정 만나는 에두, "체력 걱정 No...수원전 즐길 것"[2] 995 2015-04-30
24 7년 전 악몽 떠올린 전북, 에두 활약에 깨어났다[2] 1273 2015-04-30
23 '에두 결승골' 전북, 고양 1-0 제압하고 16강행[2] 975 2015-04-29
22 레오나르도-에두, 7R 베스트 11 선정[2] 1100 2015-04-22
21 권순태-에두-조성환, K리그 클래식 4R 베스트 11[2] 1823 2015-04-08
20 이동국-에두, 막강 파괴력에도 동시 선발 힘든 이유[2] 1809 2015-04-05
19 이동국, "에두가 선발? 우승 위해서는 희생해야"[2] 1285 2015-04-04
18 최강희, "에두-동국 동시 기용? 홈에서는 과감하게!"[2] 1132 2015-04-04
17 에두-동국의 합작 결승골, 전북의 승부수가 통했다[2] 1006 2015-04-04
16 '에두 득점-동국 도움' 전북, 포항 1-0 제압...1위 도약[2] 1100 2015-04-04
15 에두-이재성, K리그 클래식 2R 베스트 11[4] 1477 2015-03-18
14 동국-에두 시즌 첫 선발...전북, 화끈 득점포 예고[1] 1471 2015-03-17
13 겸손한 에두, "전북 선수들이 골 넣을 기회를 만들어준다"[3] 1648 2015-03-14
12 흐뭇한 최강희, "에두, 올시즌 계속 좋은 모습 보여주길"[3] 1519 2015-03-14
11 '4G 4골' 올시즌, 에두의 공격력이 폭발한다[3] 1166 2015-03-14
10 '에두-에닝요 날았다' 전북, 서울 2-1 제압... 개막 2연승[3] 1567 2015-03-14
9 에두, K리그 클래식 1R MVP 등극[3] 1519 2015-03-11
8 에두, "동료들과 한마음-한뜻으로 뛰어 좋았다"[4] 1435 2015-03-07
7 '에두 2골 폭발' 전북, 개막전서 성남 2-0 제압[5] 1344 2015-03-07
6 나이 걱정?...에두, 환상 칩슛으로 걱정 불식[3] 1558 2015-03-04
5 '선발 예고' 에두, "日, 몸싸움-멘탈 韓보다 약해"[2] 1422 2015-02-24
4 에두, "수원전, 승리 이끌 것...세리머니는 자제"[4] 1701 2015-02-04
3 에두, "이동국은 韓 대표 ST...무서운 공격진될 것"[6] 2743 2015-01-19
2 전북, 에두 영입으로 공격진 보강[10] 4621 2015-01-16
1 [한옥마을에서의 특별한 만남] #2 - '에두골'보단 '최철순바라기' 김재영[2] 3037 2015-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