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BUK HYUNDAI MOTORS FOOTBALL CLUB

구단소식

김상식 감독, “팬들 앞에서 승점 3점 얻어 기쁘다"
운영자 306/2022-05-22


전북현대는 22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4라운드에서 수원FC에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전북은 승점 3점을 추가, K리그 1 2위로 뛰어 올랐다.

경기 후 김상식 감독은 “원정 팬들 많이 왔는데 승점 3점을 얻어 기쁘다. 체력적으로 어려웠을 텐데 정신력을 잃지 않고 승점 3점을 얻어 기쁘다. 후반에 1골 정도 넣었으면 했는데 아쉬움도 있다”고 전했다.

이번 경기에서 김진수는 부상을 당해 교체됐다. 당장 내일 대표팀 명단 발표가 있는 상황이라 벤투호는 이를 유심히 지켜보고 있다. 김상식 감독은 “체크를 해봐야 알 것 같다. 근육에 문제가 있는 것 같다. 정밀 진단을 해봐야 한다”고 짧게 말했다.

전북은 이번 경기에서 승리했지만 공격에 대한 고민은 해결하지 못했다. 김상식 감독은 “시즌 초부터 올해는 유독 공격수들이 골을 넣지 못하고 있다. 선수들의 몸이 무거운 것 같다. 그러면서 골이 나오지 않고 있다. 여러 이유가 있을 것 같다. 올해부터는 오전 운동을 추가했고, 숙소를 폐지해 자율적으로 다니게 했다. 여러 가지 시행착오가 있는데 선수들이 체력적, 전술적으로 보완할 부분을 개선해야 골이 많이 나올 것 같다”고 말했다.

결승골을 기록한 김진규의 칭찬도 빼놓지 않았다. 김상식 감독은 “능력이 있는 선수다. 모든 선수들이 전북에 와서 경기를 하면 힘들어 하는 부분이 있다. 김진규도 그랬는데 전북 유니폼의 무게가 있기 때문이다. 시간이 갈수록 더 좋아지고 그래야 전북을 이끌어 나갈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전글|'김진규 결승포' 전북, 수원FC 1-0 꺾고 2연승-2위 도약
다음글|전북, FA컵 16강서 울산시민축구단 통해 홈 반전 이룬다

댓글리스트